Google Adsense v0.5


한글2010 베타 사용기 ~ 한글의 새 UI


 이번에는 한글의 UI와 새로 추가된 블로그로 올리기 기능등의 한글2010의 나머지 모습들을 간략하게 훓어보겠습니다. 보통은 피벗을 사용해서 작업하기에 스크린샷 비율이 좀 다릅니다. 그럼 한글2010의 UI를 간략하게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오피스 2010 스타일>

<오피스 2010 스타일-세로형>

<한글2007 스타일>

 이외에도 워드2003형식의 도구상자를 선택할 수 있습니다. 스킨은 전체적인 화면의 배색과 디자인의 변화라 시스템에는 큰 관계가 없고, 도구상자의 형식이 가장 큰 변화입니다. 개인적으로는 기본 스킨은 오피스2010에서 쪽윤곽으로 볼때 바탕화면 색을 지정할 수 있는 정도가 되면 좋을 것 같습니다. 테두리 부분과  색이 비슷해 구분이 잘 가지 않습니다.

 그러면, 주변에 Microsoft Office 2007이 없어서 Microsoft Hompage의 이미지로 오피스 2007의 리본 인터페이스와 비교해 보겠습니다.

<Microsoft Word 2007의 리본 인터페이스>

<한글의 리본형 UI>


 오피스 2007의 리본 인터페이스는 사용자의 피드백을 받아 가장 많이 사용하는 기능 위주로 Microsoft가 정한 도구들이 비중에 따라 다른 위치와 크기로 배치되어있습니다. 따라서 사용자의 기능 선호도와 작업 방식에 따라 효용도가 달라질 요소가 많습니다. 그리고 리본 인터페이스의 경우 사용자가 스스로 메뉴를 변경할 수 없습니다. 다음은 리본 메뉴에서 사용자가 할 수 있는 것과 없는 것입니다. 출처는 Microsoft Homepage의 도움말 부분입니다.


실행할 수 없는 작업

  • 리본 메뉴에 명령 추가 또는 다시 정렬
  • 리본 메뉴의 명령이나 그룹 변경 또는 제거
  • XML 및 프로그래밍 코드를 사용하지 않고 리본 메뉴에 탭 추가
  • 이전 버전의 Microsoft Office에 있는 도구 모음 및 메뉴로 전환

실행할 수 있는 작업



 즉, 사용자의 변경은 거의 불가능하죠. 개인적으로는 윈도우즈의 시작메뉴와 같이 자신이 자주 쓰는 옵션이 점점 커지게 하는 식이면 좋겠습니다. 문서의 종류에 따라 프리셋도 정해놓고 말입니다. 편집만 할 때는 편집에서 자신의 주 사용 메뉴가, 수식을 주로 입력하는 경우 수식입력에서 자신이 주로 쓰는 메뉴가 상단 위치로 가면 좋겠습니다만, 그런 것이 아닌 고정된 리본 메뉴에는 한계가 있다고 봅니다. 반대로 아래아 한글은 기존의 도구 메뉴의 기능들이 크게 나열된 모습입니다. Microsoft 같은 사용자 피드백에 의한 고려라기 보다는 기존의 도구 메뉴의 가시성/선택성을 개선했다고 보는 것이 좋습니다.

 단점이라면, 커진 것 외에는 이전과 크게 달라진 것은 없다는 이야기겠죠. 그림 편집등의 새로 생긴 메뉴는 조금 낫긴 합니다만, 이전 메뉴는 별 차이가 없습니다. 그리고 리본 메뉴와 마찬가지로 사용자 설정으로 변경할 부분도 적습니다. 장점이라면, 오피스의 리본 메뉴가 기존의 파일 메뉴와 나머지 풀다운 메뉴를 쓰기 어렵게 되어있다면, 상단의 풀다운 메뉴와 하단의 파일 메뉴로 인해 그 점에 관해서는 리본 메뉴에 비해 압도적으로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습니다. 개인적인 소망은 UnDo/ReDo 화살표가 좀 크거나 상단으로 가면 좋겠다는 생각은 합니다만, 한글의 UI는 선택에 따라 바뀌는 곳이라 윗쪽에 넣을 수는 없을 것 같더군요.

 새 UI는 개개의 판단에 따라 호불호가 갈릴 것이지만, 리본 메뉴에 비해 장단점이 있으므로 이후의 평가는 지켜봐야 할 부분일 것 같습니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

Google Adsense v0.4 (728*90)